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강동원, 아이유와 함께 영화에 출연해서 행복했어요.
    실시간 뉴스 2022. 5. 22. 11:01

    영화 '브로커'의 주연배우들이 모두 '연중 라이브'에 출연한 가운데 송강호와 강동원이 아이유(이지은)에 대한 첫인상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19일 방송된 KBS2TV '세 살 라이브'에서는 영화 '브로커'의 주연배우 4명이 한자리에 모였다. 이날 영화 '중개인'의 주인공인 배우 이주영, 강동원, 아이유(본명 이지은), 송강호가 함께 했다. 다음 달 개봉 예정인 영화임을 소개하며 "진정한 가족에게서 절절한 감정을 느낄 수 있는 가족들이다"라고 소개했다. 특히 아이유는 "어떤 이유에선지 내가 낳은 아이를 베이비박스에 버리고 다시 찾으러 갔는데 두 사람(강동원, 송강호)이 이를 가지고 도망쳤고, 그런 이유로 세 사람이 베이비박스에 묶이게 됐다"라고 밝혔다.

     

     

    강동원과 송강호의 차이점을 묻는 질문에는 "강동원이 키가 크고 원래 멋있지만 훨씬 멋있다"며 "사슴눈을 잃은 막내 여동생을 보고 만난 것 같다"라고 강동원의 최고의 매력을 극찬했다. 반면 모든 사람과 처음 호흡을 맞춘 아이유는 "보통 노력만 하면 선배가 너무 많아서 자제할 수 있을 것 같았다"며 강동원을 바라보며 "너무 멋있어서 의지와 상관없이 눈을 뜨고 있었다"라고 말했다. 시청자들까지 설레게 하는 아이콘이었다. 송강호는 '가족 이야기를 다루면서 더 친해졌느냐'는 질문에 "많은 시간을 함께 보낸 것은 아니지만 할 수 있는 한 작품 이야기를 나눴다"라고 답했다. 분위기를 띄우며 아이유의 히트곡에 대한 퀴즈를 준비하던 송강호는 아이유의 노래를 맞히지 못했다. 강동원은 아이유의 노래를 아느냐고 묻자 "내가 좋아하는 노래인 '나만 몰랐던 이야기' 노래를 정말 좋아한다"며 "히트곡이 너무 많다"라고 말해 아이유를 흐뭇하게 만들었다.

     

    영화 '브로커'의 출연 소식을 듣고 기뻐하는 배우가 있는지 물었다. 송강호와 강동원이 이지은을, 이지은과 이주영이 송강호를 선택했다. 송강호와 이지은만이 서로를 선택했다. 송강호는 아이유와의 만남에 대해 "충격적"이라며 "전문가라 가능할 줄 알았는데 출연 소식에 기쁨을 넘어 탄성을 질렀다"라고 말했고, 아이유 역시 "동행한 신들이 많았고, 신비로운 경험이었다"라고 답했다." 송강호와 강동원, 이주영과 아이유는 가족 중 누가 되고 싶냐는 질문에 서로를 각자의 형제로 꼽았다. 강동원은 주영의 생일을 감사하게 여긴다는 일화를 묻자 "왜 우리를 초대하지 않았느냐"라고 말했다. 서운, 이주영, 아이유는 "여자 사이에 시간이 있었다"라고 답했고, 송강호는 "우리는 사업 가족이라 형제"라고 말했다.

     

    무엇보다 누구에게 영화를 추천했느냐는 질문에 아이유는 "삶을 소재로 한 영화"라며 "태어난 사람은 다 봐야 한다"라고 답한 송강호는 "대작이다."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 제작 필름북, 배급 CJ ENM)는 베이비박스를 중심으로 인연을 맺은 이들의 뜻밖의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다. 세대별 대표 배우들의 만남과 깊이 있는 메시지, 여운으로 기대감을 높이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신작 '브로커'은 오는 6월 8일 개봉 예정이다.

    댓글 0

Designed by Tistory.